로고

광주 서구 "걷는 것도 전문교육 필요"

노익희 기자 | 기사입력 2024/01/16 [16:48]

광주 서구 "걷는 것도 전문교육 필요"

노익희 기자 | 입력 : 2024/01/16 [16:48]

광주 서구 "걷는 것도 전문교육 필요"

맨발걷기 붐 조성에 앞장서고 있는 광주광역시 서구(구청장 김이강)가 지도자 역량 강화를 통해 올바른 걷기문화 조성에 나선다.

서구는 16일부터 걷기지도자 2급 자격증을 보유하고 있는 40명을 대상으로 '멘토링 프로그램'을 운영한다. 총 3회에 걸쳐 팀별로 멘토-멘티를 정해 맨발걷기 및 바르게 걷기 지도활동을 직접 시연하고 결과를 공유하며 지도자의 역량 강화를 꾀한다. 또 23일에는 김주희 트레일워킹 아카데미 대표를 초청해 지도자 전문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.

앞서 서구는 지난해 걷기지도자 120여 명을 대상으로 멘토링 교육을 실시했으며, 빛고을 50+일자리 사업과 연계한 '함께 서구 걷는 데이(day)' 프로그램을 통해 1만1000여 명의 주민에게 바르게 걷기교육을 실시했다.

서구는 걷기지도자들에 대한 지속적인 교육 및 활동 피드백을 통해 주민들에게 올바른 건강정보를 제공토록 유도하면서 일상 속 걷기문화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.

손숙자 건강증진과장은 "단순히 걸으면 건강에 좋다는 막연한 믿음보다 올바른 교육을 통해 지도자들을 양성하고 주민들의 삶 속에서 실질적인 효과를 거두면서 건강한 서구를 만들어가고자 한다"며 "'맨발로 서구'가 걷기문화 활성화의 롤모델을 만들어가겠다"고 말했다.

(편집자주 : 이 보도자료는 연합뉴스 기사가 아니며 고객들의 편의를 위해 연합뉴스가 원문 그대로 서비스하는 것입니다. 연합뉴스 편집방향과는 무관함을 주지해 주시기 바랍니다)
(끝)

출처 : 광주광역시서구청 보도자료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  • 광주 서구 "걷는 것도 전문교육 필요"